시중 유동자금 3100조원! | 통화량 증가속도 갈수록 빨라져

홈 > 부동산 정보 > 부동산뉴스

부동산뉴스

시중 유동자금 3100조원! | 통화량 증가속도 갈수록 빨라져

관리자 0 68



시중 유동자금 3100조원!

가계와 기업이 영끌·빚투로 끌어들인 시중 자금이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하고 있습니다.

어려운 상황에서 주변 환경에 휩쓸리기보다 끊임없는 경제공부와 관심으로 좋은 결과를 만들어가는 기회가 될 수 있기를 바랍니다.

 

풀린 돈 3100조원

무섭게 늘어났다


| 통화량 증가속도 갈수록 빨라져

| 증시·부동산 쏠림


b7fa6570abb1179e530d74e8c98c5b9f_1600128499_5635.jpg
 



시중에 풀린 통화량이 올 들어 빠른 속도로 늘면서3100조원에 육박했다. 급격히 불어나는 유동성이 증시와 부동산에 몰리고 있어‘자산 거품’이 커질 수 있다는 우려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 ‘2020년 7월 통화 및 유동성’

- 한국은행이 11일 발표

지난 7월 통화량(M2) :3094조2784억원

작년 7월에 비해 1년 새 10.1%(282조7311억원) 증가

2009년 10월(10.5%) 후 11년 만에 가장 높은 증가율.


| M2

- 현금 + 요구불예금 + 수시입출금식 예금 + 2년 미만 정기 예·적금 까지 포괄하는 넓은 의미의 통화지표.


올 들어 통화량 증가 속도는 갈수록 빨라지고 있다.

| M2 증가율 

- 올해 1월 7.8%

- 2월 8.2%와

- 3월 8.4%

- 4월 9.1%

- 5월 9.9%

- 6월 9.9%

7월 10.1% (두 자릿수)


통화량 급증

한은이 기준금리를 사상 최저 수준으로 떨어뜨린 결과란 분석.

-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경제위기 대응 위해 한은이 올해 초 연 1.25%이던 기준금리를 3월 0.50%포인트, 5월 0.25%포인트 인하해 연 0.50%로 끌어내렸다.


이로 인해 은행의

가계대출 평균 금리(신규 취급액 기준)

- 올 1월 연 2.95% → 7월 연 2.62%

돈값(이자)이 싸진 상황에서

코로나19로 인한 가계·자영업자 등의 생활자금 및 운영자금 마련 차입,

/ 기업의 선제 자금 확보를 위한 차입,

/ 주식·부동산 투자 목적의 차입 등이 크게 늘면서

→ 통화량 증가로 이어졌다는 설명.

올 들어서만 M2는 181조원 증가.


▣ 영끌·빚투 열풍에 가계 통화량 급증


| 시중 통화량

- 가계와 기업 모두 빠르게 증가

- 가계 : 주식·부동산 투자 등을 위해 차입금 조달을 늘린 영향

- 기업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불확실성이 커지자 현금을 쌓아 놓으려는 수요가 증가한 영향


▣ ‘2020년 7월 중 통화 및 유동성’ (한국은행 11일 발표)


| 가계 보유 통화량(M2)

- 1575조4951억원

- 작년 7월에 비해 8.4%(121조9116억원) 증가

- 2010년 7월(8.9%) 후 10년 만에 가장 높은 증가율


| 기업 보유 통화량

- 879조7609억원

- 지난해 7월에 비해 16%(121조6378억원) 증가


가계가 빚으로 조달한 유동성은 부동산과 주식으로 향하고 있다는 분석

개인 투자자들은 지난 6월과 7월에 각각 5조2757억원, 3조8495억원어치 주식을 순매수

지난달부터 코로나19가 재확산해 가계 소득이 줄어들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자산시장이 휘청일 우려도.


“자산가격이

경기와 상관없이 급등했기 때문에

언제든 내려갈 수 있다”


“자산가격이 떨어지면

가계 빚이 부실화될 수 있다”

(김상봉 한성대 경제학과 교수)



출처 : 풀린 돈 3100조원…무섭게 늘어났다(한국경제 김익환 기자 2020.09.12)


 


부동산 정보

  • 토지이용규제 정보서비스

  • 내땅의 도시계획

공지사항

더보기
고객센터
전화 : 070-5226-2911
평일 9:00 ~ 18:00 (주말 및 공휴일 휴무)
계좌안내
287-273801-04-044
(주)명당